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전체기사보기
 
792호 / 불기 2565-12-05

능인뉴스

스님법문

칼럼·사설

독자마당

PDF신문

경전강의 신행생활 반야의 샘 부서탐방 불사 기획 참선원 순례
전체보기
경전강의
신행생활
반야의 샘
부서탐방
불사
기획
참선원
순례
 
뉴스 홈 칼럼·사설 불사 기사목록
 
서울약사대불 좌우 협시불로 모셔지는 일광보살・월광보살
기사입력 2021-03-29 오후 4:38:00 | 최종수정 2021-03-29 16:38

                 <월광보살>                       <일광보살>

아미타불의 양 옆에는 관세음보살과 대세지보살이, 석가여래의 양쪽에는 보현보살과 문수보살이 시중을 하고 있고 간혹 약상보살과 약왕보살이 그 협시보살로 등장하기도 한다. 동방유리광세계의 주존이신 약사여래불도 좌우의 협시보살이 있다. 왼쪽에는 일광보살, 오른쪽에는 월광보살이다.

능인선원 서울약사대불을 모신지 5년의 시간이 흘렀다. 능인선원에서는 오는 3월 23일 서울약사대불의 좌우 협시불로 일광보살과 월광보살을 모신다. 이번에 모셔지는 협시불은 6미터 20센티미터의 키(좌대 포함)에 입상이다. 대부분의 사찰에 있는 일광, 월광보살은 좌상이며 두 보살은 단독으로 조성되지 않다는 점을 감안하면 또 새롭다.

일광보살은 약사불의 좌측 협시보살로서 태양처럼 빛나는 지혜와 덕상을 갖추고 중생을 교화한다고 하여 우리가 자비도량참법을 읽다보면 위덕금강보살로 알게 되는데 중생의 현실적인 고통을 제거하고 중생을 안락하게 해 주는 보살이라 하여 일요보살, 일광명보살 또는 일광변조보살이라고도 한다.

보살은 갖가지 보석으로 치장된 보관을 머리에 쓰는데, 관음보살은 보관에 아미타화불을, 대세지보살은 정병을, 미륵보살은 탑을, 일광보살은 이마에 일상(日像)이 표시되어 있다. 기록에 의하면 일광보살의 형상은 적홍색 몸으로 왼손의 손바닥에 해를 놓고 오른손으로는 천상에서 핀다고 하는 넝쿨로 된 만주적화(曼朱赤花)를 잡고 있다고 한다. 그 꽃은 활짝 피었거나 반쯤 피었거나, 피지 않을 수도 있고, 이미 익은 과실을 잡을 수도 있다. ‘그래도 내일은 해가 뜬다’, ‘쥐구멍에도 볕들 날 있다.’는 말처럼 태양은 희망을 상징한다. 또 해는 생명을 키운다. 그래서 일광보살은 찬란한 원광(圓光)으로 중생의 온갖 재앙을 두루 비추어 소멸시켜준다고 한다.

월광보살은 약사불의 우측 협시불로서 마치 청명한 허공에 밝은 달이 중천에 떠서 고결한 빛을 우주에 조명하는 것과 같다고 하여 성월광보살이라고도 한다. 일광보살처럼 자비도량참법을 읽을. 특별히 달처럼 청정한 덕상을 갖추고 고결 모든 중생에게 밝게 비쳐서 생사번뇌와 같은 고통과 고난으로부터 벗어나게 한다. 달은 중생 인도(引導)의 완성을 의미한다.

불교에서는 여러 형태로 이야기가 되는데, 그 하나는 석가모니가 과거세에 보살행을 닦으면서 국왕으로 나타났을 때의 이름으로, 이 왕은 대위덕을 갖추었고 나중에 노도차바라문에게 머리를 보시하여 바라밀을 성취하고는 월광보살이라 불리게 되었다 한다.

월광보살은 일광보살과 함께 약사불이 보살행을 할 때 세운 12대원(十二大願)에 따라 중생의 몸과 마음의 병을 다스린다. 지혜로 중생을 인도하는 월광보살은 몸이 백흥색으로 왼손의 손바닥에 월륜(반달 모양의 고리)을 놓고, 오른손으로는 홍백의 연꽃을 잡고 있다고 한다. 이는 일광보살이 해를 상징하는 적홍색을, 월광보살이 달을 상징하는 백홍색으로 표현됨을 의미하기에 비유하자면 일광보살은 아버지, 월광보살은 어머니의 성격이다.

4월 말이 되면 능인선원 서울 약사대불은 더 새로워진다. 지금까지 좌우를 지켜주었던 지장보살과 관세음보살은 촛불보궁 옆으로 내려오게 된다. 능인선원과 함께 지내온 세월만큼 많은 보수작업을 통해 개금을 하게 되며 더 멋지고 장엄한 모습으로 탄생될 예정이다.

약사대불 아래 모신 7여래불 뒤로 탱화도 그리게 된다 가운데 석가모니가 영취산에서 법화경을 설법하는 모습을 담은 영산회상도와 좌우에 비천도, 그리고 석가모니의 일생을 여덟 단계로 나누어 그린 팔상도로 단장된다. 이제 점안식만 남겨놓고 있다. 점안식은 5월 초파일 전으로 할 예정이다.

불사금액은 온가족 이름으로 하면 1000만원 개인은 100만원이다. CMS로 분할도 가능하니 이번 기회에 마음을 내어보자.

약사불은 중생의 병고뿐 아니라, 의식주는 물론 정신세계까지 보살핀다고 했다. 급변하고 있는 세상의 회오리에서 한국불교가 나아가야 할 본보기가 되고 있는 능인선원이 미래로 세계로 나아가고 있는 발걸음에 많은 불자들의 불사동참이 이루어지기를 발원하며 불사, 기도공덕으로 아프고 시린 마음을 단단하게 하고 건강과 가족내 평안, 바라고 구하는 모든 일들 성취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구글 참조>

정리 : 정일도향

기사제공 : 능인선원
 
 
 
독자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종합 능인뉴스 칼럼·사설
아동·청소년들의 밝고 건강한 ..
마중물, 이웃에게 큰 힘이 됩니..
사회복지기금 마련을 위한 「1,0..
코로나도 막지 못하는 어르신들..
복지사각지대(틈새계층) 발굴·..
강남구 마을 홍보영상 발표회 「..
산문을 나서며
임인년 새해맞이 및 삼재소멸기..
- 건강과 태극권(27) - 순리(順..
불교에서 유래된 말!
감동뉴스
불자단상 - 4월을 맞이하며
지대방이야기 서원
11월 연수원 교육 계획표
취약계층 1인가구를 위한 코로나..
법화경 사경과 큰스님 친견
「우리들이 만드는 아름다운 세..
나홀로 사찰여행기 15 순천 선암..
아동·청소년들의 밝고 건강한 ..
신대현교수의 불교미술
나의 도반과 환경개선불사
-웰다잉과 불교-
광고문의 · 기사제보
서울시 강남구 양재대로 340   대표전화:02)577-5800   팩스:02)577.0052   E-mail:gotonungin@hanmail.net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c)2021 능인선원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