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전체기사보기
 
717호 / 불기 2562-10-20

능인뉴스

스님법문

칼럼·사설

독자마당

PDF신문

경전강의 신행생활 반야의 샘 부서탐방 불사 기획 참선원 순례
전체보기
경전강의
신행생활
반야의 샘
부서탐방
불사
기획
참선원
순례
 
뉴스 홈 칼럼·사설 신행생활 기사목록
 
우리 금강회에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기사입력 2018-01-09 오후 4:06:00 | 최종수정 2018-01-09 16:06

능인법우 여러분!

불국토 실현의 원대한 꿈을 실현시킬 희망찬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를 맞이하여 능인법우 모두들 신심이 더욱 두터워져 가는 해가 되기를 발원합니다.

아울러 지난 동안 법당봉사를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신 금강회 법우님들께도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또한 항상 옆에서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께도 감사의 예를 올립니다.

걷는 자만이 앞으로 전진할 있음은 만고불변의 진리입니다. 내가 아니더라도 누군가 하겠지 보다는 내가 먼저 해야지라는 능동적인 사고를 가지고 모든 법당행사에 솔선수범으로 임하는 길이 성불의 디딤돌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동안 금강회는 법우님들의 기도원력과 협력으로 많은 일들을 있었습니다.

해도 금강회가 해야 많은 일들이 있습니다.

먼저 많은 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함으로써 금강회 회원님들의 역량을 높이고 기본조직인 본부의 역할을 강화하면서 법당부서가 유기적인 협력체제를 구축할 있도록 조직력을 높이는데 힘써야 하겠습니다.

외부적으로는 능인선원 금강회를 알려서 많은 거사불자들이 동참할 있도록 적극적인 포교에 힘쓰겠습니다.

지금은 변화와 노력이 필요한 때입니다. 부정적인 마음을 버리고 지혜와 신뢰로 봉사하는 시금석이 되어야 합니다. 사람 사람이 맡은 소임을 제대로 이행하고 서로 도우며 협력해야 것입니다.

능인법우 여러분!

새해에는 믿음을 가지십시오. 소망을 갖고 더욱 열심히 기도하십시오.

꿈을 꾸지 않는 자는 이룰 것이 없다고 했습니다.

우리 능인불자들은 그동안 심혈을 기울인 모든 부처님 사업들이 원만하게 회향할 있도록 부처님 품안에서 하나가 되어야 합니다.

금강회는 모든 불사가 여여하게 진행될 있도록, 기획한 모든 일들이 원만하게 끝을 맺을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힘든 일이 있을 때마다 기도로 이루지 못할 일은 없다며 우리를 이끌어주신 큰스님의 원력과 선배들이 이룩한 능인선원을 도량으로 발전시켜 세계 속의 중심도량으로 우뚝 세워야 일들이 우리에게 남겨진 숙제입니다. 바쁜 시대 속에서 함께할 있는 사람들과의 시간들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쉼없는 정진만이 함께 어려움을 이겨낼 있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우리 금강회에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올해에도 봉사하고 헌신하는 마음가짐으로 부처님의 자비와 지혜를 우리에 전파할 것을 서원합니다. 한해 여러분의 가정마다 부처님의 자비와 사랑이 함께 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나무석가모니불

나무석가모니불

나무 시아 본사 석가모니불

기사제공 : 능인선원
 
 
 
독자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종합 능인뉴스 칼럼·사설
국녕사 사경봉안 삼천불 만불재..
불갑사에 꽃 필 무렵 불연佛緣이..
10월 연수원 교육계획표
10월 법당 행사 일정표
‘행복나눔 바자회’ 실시 안내
성인사회교육 수강생 모집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
깨끗하고 건강한 지역사회 만들..
4GO프로젝트 가을나들이 진행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한 풍성한 ..
감동뉴스
불자단상 - 4월을 맞이하며
10월 연수원 교육 계획표
2018년 능인대동수륙대..
9.10월 법당행사일정표
열심히 기도하십시오! 자신의 밝..
능인장학금, 16분 학인..
행복나눔 바자회 물품 후원 안내
1인가구 고독사 예방을 ..
어르신! 풍성하고 행복..
지역주민과의 어울림 한..
그대들은 잘 죽을 자신 ..
광고문의 · 기사제보
서울시 강남구 양재대로 340   대표전화:02)577-5800   팩스:02)577.0052   E-mail:gotonungin@hanmail.net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c)2018 능인선원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