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전체기사보기
 
711호 / 불기 2562-07-19

능인뉴스

스님법문

칼럼·사설

독자마당

PDF신문

전체보기
스님법문
 
뉴스 홈 스님법문 스님법문 기사목록
 
먼저 사랑하세요 먼저 베푸세요
기사입력 2017-12-13 오후 3:58:00 | 최종수정 2017-12-13 15:58

더 사랑해 주지 못해 미안해!” “당신 참 좋은 사람이었어!”

연말이 다가와 그동안 영묘전에 들어오신 영가님들께 인사드리러 찾아뵈었습니다. 영묘전에 입당하신 분들의 가족분들의 편지글을 읽으면서 가슴이 뭉클했습니다. 사랑해 주지 못해 미안해! 당신, 좋은 사람이었어! 정말 고마웠다. 당신과 정말 행복했었어! 어디 외국엘 갔다 오신 분이셨는지 여보! 오랜만이야. 있었지? 애들은 크고 있어. 등등.

고인에게 보내는 편지글들을 읽으면서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살아계셨을 이와 같은 말들을 끊임없이 주고받았다면 얼마나 행복했을까 생각하니 갑자기 마음이 먹먹해 왔습니다.

말이 씨가 된다 하듯, 말을 골라서 사랑이 듬뿍 담긴 말을 한다면 가정은 정녕 아름다운 천당이요, 극락이 것입니다. 사람들은 부모 자식이든 부부간이든 형제자매간이든 관계 속에서 살아갑니다. 좋은 관계란 좋은 말과 생각 행동을 나누는 사이라 있습니다. 관계가 좋은 사람일수록 행복하게 오래 산다는 조사보고가 있습니다. 사람들이 어리석기에 해야 말을 하지 않고, 하지 않아야 말을 함부로 하기에 다발적인 문제가 발생합니다. 그러다 가까운 사람이 이승을 등지거나 곁에서 사라지면 후회하게 되지요. 살아있을 매일 상대방이 듣고 싶은 말을 한다면 관계는 얼마나 아름다울까요? 그래서 흔히 노랫가락처럼 있을 잘해!라는 말들을 하나봅니다.

 

됐어! 그만 하라니까! 시끄러워! 당신은 말이 통해!

사람들이 듣고 싶어하는 말과 듣기 싫어하는 말을 살펴보면 우리들은 삶의 흐름 가운데 얼마나 다반사로 부정적인 말을 하는지 자명하게 깨닫게 됩니다.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축하해!, 잘했어!, 최고야!, 잘생겼어!, 역시 당신이야!, 보고 싶었어! 이같은 말들은 상대방을 용기백배하게 만듭니다. 반대로 사람들이 듣기 싫어하는 말들을 살펴보면, 우리가 참으로 말을 골라 써야 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됩니다.

됐어! 그만 하라니까!, 시끄러워!, 당신은 말이 통해!, 당신이 아는 뭐야!, 당신이 잘하는 뭐야!, 네가 그렇지 !, 그것도 몰라!, 너는 몰라도 !, 자기 엄마(아빠) 닮아가지고! 등등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진실로 행복한 관계를 위해 미안해요!, 고마워요!, 사랑해요!, 축복해요! 등등의 말을 많이 쓴다면 부부관계든 어느 관계든 얼마나 유쾌하고 행복할까요?

어느 조사에 보면 아내가 무심코 던진 한마디 가운데 남편들이 가장 상처받는 말이 있다고 합니다.

남자답지 못하게!, 당신이 그렇지 !, 아버님이랑 똑같아!, 당신집 사람들은 그래?, 우리 아빠는 그랬어! 등등 다른 사람 앞에서 남편을 깎아내리는 , 타인과 비교해 남편의 체면과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등은 참으로 조심해야 것입니다. 아내에게 듣는 가장 고마운 말은 고생했어!, 당신이 최고야!, 사랑해!, 고마워! 등등입니다.

 

먼저 베푸는 것입니다. 먼저 사랑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남에게 베풀면 내가 손해가 되는 줄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입니다. 내가 상대방을 사랑하면, 그리고 베풀면, 바라지 않아도 보상이 돌아온다는 사실을 사람들은 제대로 이해를 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하듯 스스로 돕는 자는 하늘이 돕습니다. 스스로를 돕는 자는 어떤 자일까요? 우리는 부처님 품안에서 하나입니다. 웃으면 하나가 된다 하듯(We are the world in smile) 하나가 되면 부처님의 , 하늘의 함께합니다. 먼저 베푸는 마음이 있는 자가 먼저 베푸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먼저 사랑하는 것입니다. 고쳐야 것이 보이면 스스로 먼저 고치면 됩니다. 잘하는 사람이 못하는 사람보다 많이 하면 됩니다. 솔선수범이 그를 의미합니다. 형님 먼저! 아우 먼저! 하는 것입니다.

내가 상대방을 사랑하고 베풀면 부처님과 하늘이 아십니다. 하늘의 복을 받습니다.

사랑은 헌신이요, 희생이요, 수고의 다른 말입니다. 상대방을 배려하고 법당이나 복지관 등에 나가 봉사하는 사람들의 평균수명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7년을 산다했습니다. 사랑하지 않는 마음, 베풀지 않는 사람, 외로움의 사람은 불행할 뿐만 아니라 건강과 뇌기능도 쉽게 쇠락해집니다. 사랑 없고 갈등 심한 결혼생활은 건강에 해악을 가져옵니다. 의지할 사람이 있을 기억력이 오래간다 합니다. 믿음의 관계가 단절되면 기억력에 손상이 오고 누군가에게 악감정을 품으면 행복과 건강 모두 잃습니다.

인생은 너무 짧습니다. 다투고 언짢아하고 책임 추궁하고 갈등할 시간이 없습니다. 오로지 사랑할 시간밖에 없습니다. 무리 속에서도 외로울 있고 결혼 속에서도 고독할 있습니다. 살아있을 사랑하세요. 사랑의 말과 생각과 행동을 하세요! 우리는 땅에 사랑을 키우러 왔습니다. 죽음이 덮쳐오면 그동안 사랑해주지 못했던 점이 참으로 후회스럽습니다.

사랑과 자비는 우리의 영원의 의무입니다. 하늘은 항상 누구든 사랑하는 사람을 돕습니다.

 

기사제공 : 능인선원
 
 
 
독자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종합 능인뉴스 칼럼·사설
제25차 울산 석남사, 제26차 부..
7월 법당 행사 일정표
2018년 지역주민 욕구조사
2018년 하계방학 청소년 개별봉..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
나눔 이웃 활성화 사업 ‘1+1 기..
“즐거운 멘토와 함께하는 능..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실시
졸업리포트
쑥뜸과 기도 봉사로 새 삶을 열..
감동뉴스
불자단상 - 4월을 맞이하며
6.7월 연수원 교육 계획표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
6.7월 법당 행사 일정표
행복한 주민 모임
독거 여성 노인의 제과제빵 기술..
지역 내 사례관리 실천을 위한 ..
(금강경 제14 離相寂滅分-2 )
우란분재 입재일(7월 8일, 9일)..
「아동발달지원센터」
명예의 전당 각인대법회를 봉행..
광고문의 · 기사제보
서울시 강남구 양재대로 340   대표전화:02)577-5800   팩스:02)577.0052   E-mail:gotonungin@hanmail.net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c)2018 능인선원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